집번호 01-00009 / 동대문구 / 전농동                                                               

유일한 집 402호

보증금 2000만원  l  월세 90만원  l  월관리비 5만원
전용면적 22.88㎡   l  사용면적 27.58  l  구조 1R 
해당층 지상4층  l  입주 계약 완료  l  융자 있음

교통 청량리역 (1호선/경의중앙선) 도보13분, (분당선) 도보15분

나를 위한 유일한 공간을 찾아서

주말 아침에는 베란다에 놓여진 테이블에서 브런치와 커피를 즐기고, 퇴근 후에는 선선한 바람을 맞으며 맥주 한 캔을 즐기고 싶은 그런 나만의 외부공간을 가진 집이에요. 직사각형 평면의 집 내부는 일부 바닥의 높이 조절을 통해 쾌적한 공간감을 만들어 내고 있는데요. 각 공간이 독립적이면서도 하나로 연결되어 있는 듯한 느낌이 들어요. 넉넉한 수납공간과 매입등, 천정형 에어컨 등으로 만들어낸 이 집의 정돈된 분위기는 화장실에서도 드러나요. 변기 옆으로 평소 보여주고 싶지 않은 청소도구를 수납할 수 있는 작은 공간이 마련되어 있기 때문이죠. 건축가의 세심한 배려심이 느껴집니다. 가을이 되면 창밖으로 뒷집 옥상의 감나무에 주홍빛 감이 주렁주렁 매달린 모습을 감상할 수 있다고 하니 기대하셔도 좋겠습니다.


이 집의 매력은 함께 쓰는 공간인 계단실과 복도에도 숨어있어요. 하루를 마감하고 집으로 돌아가면서 지나치는 동네뿐만 아니라 흔히 공용공간이라고 불리는 계단실과 복도를 지나는 과정까지도 집의 일부라고 봐야 해요. 유일주택에 들어서면 밝고 화사한 계단실과 복도가 사람들을 먼저 맞이합니다. 공용공간을 과감하게 오픈하여 빛과 그림자, 바람을 모두 느낄 수 있어요. 또 계단참마다 조경공간이 있어 현관문을 열기 전 잠시 마음에 여유를 갖게 해줍니다.


유일주택은 건물 외관과 집 내부 모두 화려한 모습은 아니지만 그 단순함 속에서 단단함과 안정감이 느껴져요. 화려함과 유행을 좇기 보다는 집의 근본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하는 느낌입니다. 머무는 공간에 따스함과 애정을 담아주실 분, 기다리고 있습니다.



유튜브  <유일한 집> 영상보기

동네 내비  <전농동> 바로가기

관련 기사  한국일보  경향신문

인터뷰  <이 집을 설계한 건축가> 바로가기


세부정보

주구조
철근콘크리트조
주용도
다세대주택

사용승인일

2019.04.16
엘리베이터
있음
난방종류
개별
주차
가능/월3만원
전세대출
불가
등록임대주택
등록
단기임대
불가
반려동물
불가
옵션
옷장, 시스템 에어컨, 전기레인지(하이라이트), 냉장고, 세탁기, 신발장, 전자도어락, 
비디오폰, 블라인드, 소화기
기타시설
CCTV, 보안출입문, E/V, 우편함, 무인택배함, 화재경보기, 완강기, 비상탈출용 망치
관리비항목
공용전기 및 수도, 유선방송, 인터넷, 건물 청소 및 소독, E/V 및 정화조 관리, 기타 수선유지 등 
중개수수료
34만5천원 = [보증금액+(월세금액×100)]×0.3%(상한요율)
비고
신축 입주, 퇴실 청소비(8만원), 서울시립대학교(정문) 도보5분
건축설계 
에이라운드 건축 + 마인드맵 건축
매물담당
전명희
업데이트
2019.06.24
스토리작성
전명희
사진제공
전명희

이 건축가가 진행중인 다른 프로젝트